문재인, ‘미디어특보단’ 발족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선주자인 문재인 전 대표가 2일 오후 서울 구로구 G-벨리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ICT(정보통신기술) 현장 리더들과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류효진 기자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선주자인 문재인 전 대표가 2일 미디어특보단을 발족했다. 문 전 대표 측은 한국간행물윤리위원장을 지낸 민병욱 전 동아일보 논설위원을 미디어특보단장으로 위촉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특보단 간사는 김혁 전 한국일보 경제산업부 차장이 맡는다.

문 전 대표는 이날 미디어특보단과의 간담회에서 "언론과의 소통은 곧 국민과의 소통이므로 국익을 위해 서로 협력하는 합리적 관계가 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해야 한다"며 "특보단이 그러한 가교역할을 잘 해주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 전 대표 측은 앞으로 언론계 인사들을 추가 영입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미디어특보단은 언론정책에 대한 자문을 구하는 그룹으로, 앞서 문 전 대표는 외교자문그룹인 '국민아그레망', 국방ㆍ안보자문그룹인 '더불어국방안보포럼'을 출범시킨 바 있다.

다음은 미디어특보단 명단이다.

▶단장 = 민병욱(전 동아일보 논설위원)

▶신문·통신 분야 = 박노승(전 경향신문 편집국장), 이래운(전 연합뉴스 편집국장), 이양수(전 중앙일보 중앙선데이 편집국장), 방준식(전 스포츠조선 대표), 김혁(전 한국일보 경제산업부 차장), 이현우(전 서울경제 논설위원), 김용태(전 한경비즈니스 편집장), 김대원(전 무등일보 서울 취재본부장), 강성주(전 전북도민일보 편집부국장), 허정도(전 경남도민일보 대표이사)

▶ 방송 분야 = 김찬태(전 KBS 선거방송기획단장), 최일구(전 MBC 뉴스데스크 앵커), 이승열(전 SBS 앵커), 민경중(전 CBS 보도국장), 김석환(전 KNN 대표이사), 이기표(전 KBC 경영본부장), 신효균(전 JTV 전주방송 대표이사), 강중묵(전 부산MBC 대표이사), 박진해(전 마산MBC 대표이사)

김정현 기자 [email protected]

작성일 2017-09-04 14:07:42

© alessandrobosetti.com All Rights Reserved. POWERD BY Team DARK NESS.